“180도 가까이 펼쳤다”…바디프랜드, 신기술 특허 등록

“180도 가까이 펼쳤다”…바디프랜드, 신기술 특허 등록

[서울=뉴시스]송종호 기자 = 헬스케어로봇 기업 바디프랜드가 새로운 풀플랫 각도 구현이 가능한 신규 기술을 특허 등록했다,

10일 바디프랜드는 등록 대상은 바디프랜드 헬스케어로봇 제품에 적용될 선행 기술로 ‘풀플랫 프레임 마사지 장치 특허(특허 제 10-2660083호)’라고 밝혔다. 풀플랫 프레임은 180도에 근접하게 일자형으로 펼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풀플랫 프레임 마사지 장치 특허는 제품 머리부터 엉덩이까지 이어지는 메인 프레임에서 풀플랫 기능에 관여하는 부분을 여러 개의 연결 블록과 연결 블록을 지지하는 지지대로 만든 것이 핵심이다. 해당 부분을 여러 개의 블록으로 구성해 풀플랫 기능 작동 시 안정적인 각도와 곡률 구현이 가능하다.

해당 기술은 바디프랜드가 지난 2월 출시한 하이브리드 마사지 체어베드 ‘에덴’에 적용된 기술과는 다른 새로운 방식이다. 에덴은 마사지베드와 마사지체어가 하나로 결합된 형태로 바디프랜드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인 ‘로보틱스 테크놀로지’가 탑재된 새로운 헬스케어로봇 제품으로, 에덴에는 2개의 프레임을 연결하여 풀플랫 형태를 만든 ‘플렉서블 SL 프레임(Flexible SL Frame)’ 기술이 적용돼 있다.

플렉서블 SL 프레임은 I자형 프레임과 SL형 프레임의 장점만 결합한 차세대 프레임 기술로 허리를 완전히 편 상태로 최대 175도의 풀플랫 각도를 구현해 유연한 조절과 깊이 있는 마사지를 제공한다. 관련해 에덴에는 현재 렉기어 지지부재(링크구조), 마사지 장치 특허(특허 제 10-2474164호), 플렉시블 렉기어를 구비한 안마의자 특허(특허 제 10-2334558호)가 적용돼 있다. 에덴의 플렉서블 SL 프레임 기술과 신규 특허 등록된 기술은 방식의 차이일 뿐 모두 풀플랫 기능에 적합하다.

현재 바디프랜드가 판매하고 있는 제품 중 헬스케어로봇의 비중이 65%에 달하고 있고 풀플랫을 주요 기능으로 선보인 에덴 또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바디프랜드는 앞으로도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풀플랫 기능에 적합한 기술을 다양한 방식으로 접근해 개발하고 지속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바디프랜드 부설연구소인 헬스케어메디컬 연구개발(R&D)센터에서는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증진시켜주는 기술과 기존에 없던 혁신적인 기술 발굴에 힘쓰고 있다”고 말햇다.

이어 “특히 이번 특허는 바디프랜드가 풀플랫 기능 구현을 위해 다방면으로 공을 쏟고 있음에 대한 성과로, 앞으로도 다양한 접근 방식으로 풀플랫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자 한다”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