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런닝맨’서 풋살 경기…15분 특별 확대 편성

황희찬, ‘런닝맨’서 풋살 경기…15분 특별 확대 편성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축구 선수 황희찬이 자신을 득점왕으로 이끈 식단 루틴을 공개한다.

9일 방송되는 SBS TV 예능물 ‘런닝맨’은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으로 꾸며진다. 이날 특별 확대 편성으로 15분 일찍 시작해 오후 6시부터 방송된다.

‘런닝맨’ 멤버들과 황희찬은 경기 전 몸보신을 위해 고깃집으로 향했다. 최종 경기 결과에 따라 패배 팀 감독은 두 팀의 식사 추가 비용을 개인 카드로 결제해야 했다.

황희찬은 “경기 전엔 무조건 소고기”라며 식단 루틴을 공개했다. 이에 ‘FC 뚝’ 유재석 감독은 “오늘은 돈 좀 쓰겠다”며 소고기 플렉스를 선언했다. 이를 지켜본 기존 선수단은 “희찬이 없을 때는 잘해야 분식이었다”며 유 감독의 식대 파격 인상에 놀라워 했다.

반면 ‘FC 꾹’ 김종국 감독은 ‘짠종국’으로 돌변했다. 황희찬의 활약을 의식한 듯 선수들에게 “진짜 부자들은 소고기보다 돼지고기”라며 소고기 금지령을 내렸다. 이에 소속 선수들은 “이게 팀이냐?”, “2연승 팀이 어쩌다 이렇게 됐냐?”며 원망을 내비쳤다. 결국 강훈은 “선수들 사기가 꺾인다”며 김 감독 몰래 소고기 추가 주문을 시도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