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빌보드 200’ 재진입…美 활동 영향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빌보드 200’ 재진입…美 활동 영향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4세대 K팝 간판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투바투)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 재진입했다.

4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6월8일 자)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미니 6집 ‘미니소드 스리: 투모로우(minisode 3: TOMORROW)’는 ‘빌보드 200’에 111위로 재진입했다.

‘미니소드3: 투모로우’는 세부 앨범 차트에서도 일제히 역주행하며 ‘톱 앨범 세일즈’와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에서 각각 6위, ‘월드 앨범’ 2위에 자리했다. 이 가운데 이 앨범은 ‘월드 앨범’에서 8주 연속 ‘톱 3’를 지켰다.

특히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아티스트 100’에서 전주 대비 42계단 반등한 36위에 랭크, 큰 폭으로 순위를 끌어올리며 화제성을 입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빌보드 차트 역주행은 활발한 현지 활동에 따른 결과로 보인다. 이들은 지난달 31일 미국 ABC의 대표 모닝쇼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에 출연해 미니 6집의 타이틀곡 ‘데자 뷔(Deja Vu)’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또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달 14일 터코마를 시작으로 미국 8개 도시에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월드 투어 액트: 프로미스 인(IN) U.S.’를 진행 중이다. 5~6일 로즈몬트, 8일 워싱턴 D.C에서 미국 투어를 마무리한다.

대세 그룹 ‘세븐틴'(SVT)의 베스트 앨범 ‘세븐틴 이즈 라이트 히어(17 IS RIGHT HERE)’는 이번 주 ‘빌보드 200’ 149위에 걸리며 해당 차트에 4주 연속 진입했다.

이와 함께 앞서 예고처럼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RM(김남준)의 솔로 2집 ‘라이트 플레이스, 롱 퍼슨(Right Place, Wrong Person)’이 이번 주 ‘빌보드 200’에서 5위로 데뷔했다.

또 뉴진스가 지난달 24일 발매한 새 더블 싱글 ‘하우 스위트’와 동명의 타이틀곡 ‘하우 스위트’가 이번 주 ‘빌보드 버블링 언더 핫 100(Billboard Bubbling Under Hot 100)’에서 12위를 차지했다.

이 차트는 ‘핫 100’에 아쉽게 진입하지 못한 25위까지를 매긴 순위 차트다. 뉴진스는 ‘핫100’에 이미 다섯 곡을 올렸다. ‘슈퍼 샤이'(48위), ‘OMG'(74위), ‘ETA'(81위), ‘디토'(82위), ‘쿨 위드 유'(93위)다.

한편 이번 주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100 1위 역시 지난 주에 이어 미국 팝스타 포스트 말론과 미국 컨트리 스타 모건 월렌이 협업한 ‘아이 해드 섬 헬프(I Had Some Help)’가 차지했다.

미국 팝 슈퍼스타 테일러 스위프트의 정규 11집 ‘더 토처드 포이츠 디파트먼트(The Tortured Poets Department·TTPD)’는 ‘빌보드 200’ 6주 연속 정상에 올랐다. 미국 팝스타 미국 싱어송라이터 토미 리치맨(Tommy Richman)의 ‘밀리언 달러 베이비(MILLION DOLLAR BABY)’가 지난 주에 이어 ‘글로벌 200’ 정상에 올랐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