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골프 출전 마감 1주일 전…김주형 22위·안병훈 23위

올림픽 골프 출전 마감 1주일 전…김주형 22위·안병훈 23위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2024 파리올림픽 남자골프 출전 마감 1주를 앞두고 김주형과 안병훈이 한국 선수 중 1~2위를 지켰다.

10일 발표한 남자골프 세계랭킹에서 김주형은 지난주와 같은 22위를 유지했다.

이날 끝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에서 공동 22위에 오른 안병훈은 지난주 26위에서 3계단 상승한 23위로 도약했다.

파리올림픽 남자골프는 다음 주 US오픈이 끝난 뒤 발표되는 세계랭킹으로 출전 선수가 결정된다.

한국에서는 세계랭킹 60위 안에 드는 선수 중 상위 2명이 올림픽에 나간다.

김주형과 안병훈에 이어 임성재는 30위로 한국 선수 중 3위에 자리했다.

임성재가 올림픽에 나가려면 US오픈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야 한다.

메모리얼 토너먼트 우승으로 시즌 5승을 쌓은 스코티 셰플러(미국)가 1위를 지켰고, 잰더 쇼플리(미국)가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3위로 뒤를 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