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AI 내일 새벽 베일 벗는다…’통화 녹음’ 기능 깜짝 공개될까

애플 AI 내일 새벽 베일 벗는다…’통화 녹음’ 기능 깜짝 공개될까

[서울=뉴시스]윤현성 기자 = 애플이 곧 아이폰, 아이패드 등 자사 제품에 AI(인공지능)를 접목하기 위한 소프트웨어를 대거 선보인다. 특히 AI 챗봇 등 생성형 AI 기반 기능들이 대거 공개할 전망이다. LLM(대형언어모델) 기반의 음성 메모 녹음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아이폰 최초로 통화 녹음 기능이 등장하는 것 아니냐는 기대까지 나오고 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애플은 이날 오전 10시(한국시각 11일 새벽 2시) 세계개발자회의(WWDC24)를 열고 아이폰용 iOS 18을 비롯한 OS(운영체제) 업데이트를 대규모 공개한다. 기존 WWDC에서는 맥·비전 프로 등 일부 하드웨어 제품들도 함께 공개됐으나, 올해에는 소프트웨어에 온전히 집중하고 별다른 신작 기기는 공개되지 않을 전망이다.

가장 관심을 모으는 것은 ‘애플 인텔리전스’로 알려진 새로운 AI 시스템의 공개다. 애플이 이례적으로 다른 기업과 손을 잡고 선보이는 기술이다. 애플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등 경쟁 빅테크와 비교했을 때 AI 기술이 뒤처졌다는 평가를 받아온 만큼 빠른 추격을 위해 개방적인 모습을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향후 iOS 18 업데이트를 통해 제공될 애플 인텔리전스는 온디바이스 AI와 클라우드 AI 기능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AI’ 형태로 구현된다. 일부 AI 기능은 속도와 보안성이 강점인 기기 내 자체 AI로 구동되고, 복잡한 AI 기능은 외부 클라우드와 연동돼 작동하는 식이다.

특히 애플 인텔리전스의 핵심은 AI 챗봇과 시리를 결합해 시리의 성능을 한층 더 끌어올리는 것이다. 이를 위해 애플은 오픈AI와 손잡고 챗GPT와 같은 챗봇을 탑재하게 된다. 이번 WWDC24에서는 애플과 오픈AI 협업도 공식 발표될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챗봇과 결합한 시리는 사람처럼 더 자연스러운 목소리, 대화 능력을 갖게 된다. 또한 더 똑똑해진 AI가 사람, 회사, 일정, 장소 등을 모두 고려해 더 많은 업무를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애플은 AI 챗봇과 결합한 시리에게 앱의 개별 기능에 대한 통제권까지 부여할 전망이다. 예를 들어 시리가 특정 문서를 열거나, 파일을 다른 폴더로 옮기거나, 이메일을 삭제하거나, 사진을 편집하는 일까지 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시리의 대화 능력을 향상시키고 더 고차원적인 훈련을 진행하기 위해 새로운 LLM까지 적용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애플이 오픈AI와 손잡고 확보한 AI 기술들은 시리 뿐만 아니라 다른 AI 기능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이번에 공개되는 iOS 18에는 시리 외에도 ▲웹브라우저 사파리의 ‘지능형 검색’ ▲AI가 메일 답장을 제안하는 ‘스마트 답장’ ▲애플 지도 앱 내 ‘맞춤형 경로’ 지원 ▲AI 기반 사진 편집 ▲애플 뮤직 내 AI의 재생 목록 자동 생성 ▲AI의 음성 메모 및 녹음 ▲AI의 녹취록 요약 등의 AI 기능이 추가될 전망이다.

다만 이같은 AI 기능들이 WWDC에서 iOS 18을 공개한 직후부터 바로 사용할 수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초기 버전을 먼저 선보인 이후 향후 추가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올 연말~내년 초에 공개될 iOS 18.X 버전을 통해 AI 기능을 완전히 정착시킬 가능성이 크다.

iOS 18에는 AI 기능 업데이트 외에도 앱 아이콘과 홈 화면을 사용자 취향에 맞게 배열·디자인하는 새로운 기능과 더 다양한 장치가 추가된 제어센터 등이 담길 예정이다. 보안 강화를 위한 페이스ID·터치ID 기능 개선, 아이메시지 내 이모지 자동 생성, 아이 트래킹(Eye Tracking) 등의 기술도 추가될 수 있다.

특히 일각에서는 AI 기반의 음성 메모 녹음, 녹취록 요약 기능 등과 함께 아이폰에 ‘통화 녹음’ 기능이 추가될 수 있다는 기대까지 나오고 있다. 음성 통화 녹음을 불법으로 규정한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한국처럼 통화 녹음을 허용하는 국가에서만 서비스를 우선 출시할 수 있다는 주장이다. 하지만 여타 iOS 18 기능들에 대한 구체적인 소식이 알려진 것과 대조적으로 아이폰 통화 녹음에 대한 내용은 명확히 알려진 바가 없는 만큼 가능성이 높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iOS 18 업데이트는 iOS 17이 제공됐던 모든 아이폰에서 실행될 수 있지만, 일부 AI 기능은 최신 모델 칩이 장착된 아이폰15 프로 라인업 이상의 제품에서만 작동할 전망이다.

한편 iOS 18 공개 이후 애플의 첫 AI 폰인 아이폰16 시리즈가 하반기 출시된다. 시장조사기관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세계 생성형 AI 스마트폰 시장에서는 삼성전자가 시장점유율 58.4%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애플이 자사 기기에 AI를 본격 접목하기 시작하면서 향후 AI 폰 시장에도 격변이 일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syhs@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