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우석 뜨면서 ‘주우재 괴담’ 퍼졌다…뭐길래

변우석 뜨면서 ‘주우재 괴담’ 퍼졌다…뭐길래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tvN 월화극 ‘선재 업고 튀어’로 스타덤에 오른 변우석 신드롬이 예능물도 강타했다.

8일 방송된 MBC TV 예능물 ‘놀면 뭐하니?에선 플리마켓 오픈에 앞서 모인 멤버들이 변우석의 인기와 함께 파헤쳐진 ‘고정 멤버’ 주우재의 모델 시절 과거를 소환했다.

유재석은 “우석이가 뜨면서 너도 화제되더라”라고 놀라워했다. 변우석의 과거 사진마다 존재하는 주우재를 이야기하며 ‘주우재 괴담’을 퍼뜨렸다.

팬들 사이에선 ‘변우석 과거를 파다 보면 내가 변우석을 파는 건지 주우재를 파는 건지 모르겠음’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다. 변우석과 주우재는 모델로 전성기를 누리던 시절 같이 활동했다.

주우재는 ‘변우석 앓이’ 중인 하하에게 “핫하면 달라붙는 거 아니예요?”라며 핀잔을 줬다. 하하는 “내가 대중의 척도”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