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女복식 백하나·이소희, 인니오픈 우승…세계 1위 중국 제압

배드민턴 女복식 백하나·이소희, 인니오픈 우승…세계 1위 중국 제압

[서울=뉴시스] 하근수 기자 = 배드민턴 여자 복식 백하나(MG새마을금고)-이소희(인천국제공항) 조가 ‘2024 인도네시아 오픈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여자 복식 세계랭킹 2위 백하나-이소희는 9일(한국시각)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이스토라 세나얀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1위 천칭천-자이판(중국)을 2-0(21-17 21-13)으로 꺾었다.

두 선수는 지난 4월 아시아선수권대회와 3월 전영오픈에 이어 올해 3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백하나-이소희는 16강에서 20위 타니샤 크라스토-아시위니 포나파(인도), 8강에서 6위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 준결승에서 4위 류성수-탄닝(중국), 결승에서 1위 천칭천-자이판을 차례로 제압하면서 정상에 올랐다.

1게임 당시 백하나-이소희는 11-16까지 몰리며 위기에 봉착했지만, 13-17로 쫓아간 다음 8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21-17로 대역전을 이뤘다.

2게임에 돌입한 두 선수는 시작부터 리드를 잡아 격차를 벌렸고, 단 한 차례의 역전도 허용하지 않으며 21-13으로 손쉽게 승리를 따내며 우승했다.

‘2024 파리올림픽’ 개막이 47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백하나-이소희는 이번 대회에서 강호들을 격파하고 달성한 우승으로 올림픽 금메달을 향한 기대를 부풀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hatriker22@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