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경·김승규 결혼…축구로 맺어진 부부

김진경·김승규 결혼…축구로 맺어진 부부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모델 출신 김진경(27)과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김승규(33)가 결혼한다.

두 사람은 17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축구를 매개체로 가까워져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김진경은 11일 인스타그램에 “축구를 시작하고 참 많은 게 달라졌는데, 이렇게 내 삶에 깊이 들어올 줄은 꿈에도 몰랐다. 나랑 똑같은 사람, 남자 김진경을 만났다”며 “서로 몸 관리 경쟁을 하며 건강하고 재미나게 살아보려고 한다. 우리의 새로운 시작, 그 여정에 함께 해주고 축하해준 많은 분께 감사드립니다”고 썼다.

김진경은 유소년 축구선수 출신이다. SBS TV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구척장신 미드필더로 활약하고 있다. 2012년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 코리아3’에서 준우승해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안단테'(2017) ‘퍼퓸'(2019), 예능 ‘우리 결혼했어요'(2016) ‘정글의 법칙'(2018) 등에도 출연했다.

김승규는 2006년 울산 현대에서 프로 데뷔했다. 일본 비셀 고베, 가시와 레이솔 등을 거쳐 사우디아라비아 알 샤밥 FC에서 뛰고 있다. 10여년간 한국 축구 대표팀 골문을 지키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구독을 신청하면 최신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