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조바른 감독, 부부됐다…절친 악뮤 이수현 축가

김보라♥조바른 감독, 부부됐다…절친 악뮤 이수현 축가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배우 김보라(28)와 영화감독 조바른(35)이 부부가 됐다.

두 사람은 8일 결혼식을 올렸다. 김보라의 절친인 남매듀오 ‘악뮤’ 이수현이 축가를 맡았다.

이외에도 배우 김혜윤, 진지희, 이주명,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 등이 하객으로 참석했다.

김보라와 조바른은 2021년 영화 ‘괴기맨숀’으로 인연을 맺었다. 3년간 열애 끝에 결실을 맺게 됐다.

아역 출신인 김보라는 드라마 ‘SKY 캐슬'(2018~2019)로 이름을 알렸다. 이후 ‘터치'(2020), ‘시네마틱드라마 SF8 – 우주인 조안'(2020), ‘핀란드 파파'(2023), ‘모래에도 꽃이 핀다'(2024) 등에 출연하며 주연급으로 성장했다.

조바른은 2016년 단편 ‘진동’으로 데뷔했다. 이듬해 제21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작품상을 받았다. ‘갱'(2020) ‘불어라 검풍아'(2021) 등을 작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