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인♥’ 손연재, 출산 후 리즈 경신…요정 미모

‘금융인♥’ 손연재, 출산 후 리즈 경신…요정 미모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전 리듬체조선수 손연재(30)가 근황을 공개했다.

손연재는 지난 5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별다른 말 없이 사진 1장을 올렸다.

사진 속 손연재는 긴 생머리를 늘어뜨린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다.

캐주얼한 차림으로 아이 엄마라고 믿기지 않는 미모에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아울러 손가락에 얇은 반지들을 매치해 깔끔하고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더했다.

한편 손연재는 현역 시절 한국 리듬체조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 2012년 런던 올림픽 리듬체조 개인종합 5위,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개인종합 4위에 올랐다.

2017년 2월 공식 은퇴를 선언했으며 ‘리프 스튜디오’ 최고경영자(CEO)를 맡아 리듬체조 유망주를 육성 중이다. 손연재는 9살 연상의 금융인과 2022년 8월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 2월20일 소속사 넥스트 유포리아는 “손연재가 최근 건강하게 아들을 출산했다. 출산과 더불어 세브란스병원 산부인과에 1억원의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