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빈, 5월 MVP 선정…두산 국내파로는 8년 만에 수상

곽빈, 5월 MVP 선정…두산 국내파로는 8년 만에 수상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에이스 곽빈이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5월 월간 MVP로 선정됐다.

KBO는 11일 5월 MVP로 곽빈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기자단 총 30표 중 24표(80%), 팬 42만1536표 중 7만6251표(18.1%)로 총점 49.04점을 받은 두산 곽빈은 기자단 2표, 팬 15만3920표로 총점 21.59점을 기록한 2위 LG 트윈스 김진성을 제치고 5월 월간 MVP로 선정됐다.

곽빈의 5월은 압도적이었다.

5월 한 달간 5경기에 선발 등판해 30⅓이닝을 소화하며 4승 평균자책점 1.48로 다승과 평균자책점 두 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5경기 중 한 경기를 제외하고 모두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했으며, 24일 광주 KIA 전에서는 110구를 던지며 7이닝 무실점으로 에이스의 모습을 보여줬다.

두산은 곽빈의 활약과 함께 5월 한 달 동안 16승 2무 8패를 기록해 월간 1위를 달릴 수 있었다.

두산 소속 선수로는 2021시즌 10월 아리엘 미란다 이후 첫 월간 MVP 수상이며, 두산의 국내 투수 월간 MVP 수상은 지난 2016년 7월 유희관 이후 약 8년 만이다.

5월 MVP로 선정된 곽빈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함께 트로피가 주어지며,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곽빈의 모교인 자양중학교에 선수 명의로 기부금 200만원이 전달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최신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구독하세요.

Related Posts

이슈 뉴스에서 더 알아보기

지금 구독하여 계속 읽고 전체 아카이브에 액세스하세요.

계속 읽기